140401 랩몬스터

저작자 표시
Comment 42

140404 진&제이홉

저작자 표시
Comment 11

140327 슈가&지민, 제이홉&뷔&정국, 랩몬&진


창단식이 벌써 일주일이나 흘렀다니 ,!!

이 로그는 팬미팅 전에 다같이 큰 공연을 앞둔 느낌을 얘기해보자는 의미로 찍기로 했었어요.,

단체로그는 아닌데..,, 모두 나오는 줄줄이로그~ㅎㅎㅎ

근데 이게 창단식 때 브릿지 영상으로 나갈 줄이야..


저작자 표시
Comment 51

슈가의 시선 - 하루만












저작자 표시
Comment 122

140302 슈가

저작자 표시
Comment 24

140224 지민&정국

저작자 표시
Comment 20

140219 제이홉


행복했던 생일 @-@

저작자 표시
Comment 20

140218 V

저작자 표시
Comment 19

11월 4주차 빌몬드차트

진짜 봄이 온 것 같네요. 여러분은 봄 좋아하시나요?
이 곡들은 겨울에 추천해드린 곡들인데... 하하.








11월 19일 김겨울냄새짱짱조아>< Bon Jovi - What About Now








아미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 I~will~love~you~baby~always~ Bon Jovi - Always








11월 19일 김년에왔던각설이가죽지도않고또왔네 XXYYXX - About You








11월 23일 님들은 출근 전 김퇴근~~ 아침에 찌뿌둥하면 웨싸 한 잔 하시고 힘내세요. 굿잠^^ 2Pac - Hit'em Up








...는 일요일이었던 것이다..ㅠㅠ  Maroon 5 - Sunday Morning









저작자 표시
Comment 29

2014 떡국

2014년 떡국


일단 재료는 냉동만두 한봉지 떡국떡 한봉지 떡뽁이떡 한봉지 그리고 사골 3봉지

그리고 기타 재료들


올해는 돈이없어서 고기는 없음




자 일단 떡은 물에 불려 둡시다



 

그리고 사골을 끓입니다.

육수를 내기엔 멸치도 없고 고기도 없고 시간도 없고해서 그냥 그 뭐냐 간단한 3분 그거 있잖아요 그거

그거 쓰기로함 헤헤




냄비가 많이 낡았구나.. 

엄마.. 조만간 집에있는 좋은 냄비하나 스틸해갈게요. 미리 죄송해요.





물을 넣어 간이랑 양도 맞추고 



끓는 동안 계란 풀기



오오 이제 끓기 시작하면 



냉동만두 한봉지 투하

만두가 30갠가 들어 있음.



그다음 물에 불려둔 떡국떡을 투하합시다.

이것도 6인분



그 옆에서는 꿀떡 만들기 시작.

올리브유을 두릅니다. 휙휙 




물에 불려둔 떡볶이떡을 넣기로 합니다




사이좋은 두 형제 같다..



땅콩도 넣고 나중에는 꿀이랑 깨도 넣어야 해요.

아 물이랑 기름이랑 섞여서 튈수 있으니 조심하세여 난 약불로 해서 안튐 훗



둘다 볶고 끓이고 여차저차한 사진들.

 

중간중간 사골이 부족하여 물도 넣고 다진 마늘도 넣고 후추도 넣고 계란도 넣어줌

타이밍은 기분 내킬 때



완성했으므로 그릇에 이쁘게 옮겨 담으려고 했으나 그릇이 없어서 Fail..

 

아니 진짜 숙소 살다보면 왜죠

왜 그릇이 사라지고 숟가락 젓가락이 사라지는거죠 누구 들고가는 사람도 없잖아요 (남준아 널 의심하는건 아냐)

그런 의미에서 저 볼은 참으로 활용도가 높은 양푼이에요

우리 모두 그냥 대용량으로 두고 먹기로 합니다.




비쥬얼 단독샷-☆



이제 설거지는 알아서들 척척하네요 짜식들

제법이야 톡톡

 

먹느라 정신이 없으므로 이다음은 생략합니다

 


맛있게 먹어준 멤버들에게 고맙고 사실 그때 까먹고 못산게 있어서 반은 형 돈으로 샀단다..

7명이니 식비로 생각보다 지출이 심하더구나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아니 뭐 그냥 알아달라고 .. 뭐 ..

이글을 읽는다면 꼭 알았어요 형 우리 다음엔 ㅇㅇ을 만들어 먹어요

라고 해주며 재료를 사다주길 바래 하하

 

 

 

는 넝담 ~ㅎ ( ͡° ͜ʖ ͡°)

 

 






협찬목록

 

냄비협찬 엄마 

국자협찬 엄마 

접시협찬 엄마 

숟가락협찬 엄마 

소금협찬 엄마 

꿀 협찬 엄마


내가 다 털어 왔구나

엄마 미안해요. . 사랑해요. . 




 



저작자 표시
Comment 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