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I Do Is Win by Suga





All I Do Is Win (2011)

Performed by SUGA
Original Track :  All i do is win by DJ Khaled


우리는 방탄소년단
용감한 방탄소년단
and we don't stop
yeah we won't stop
if you want, if you need, 원한다면 모두 get in!

출신은 대구 라서 뜨거워 (so hot) i'm the no.1
어린 소녀 가슴을 훔친 랩퍼 that's me i can't stop 연쇄 절도범
나는 랩부터 프로듀싱까지 모두 밀어붙여
랩한지 반년만에 올라왔지 내 밑으로 전부 숨죽여
내 랩은 슈퍼스타K 허~ 각나와 
이런 재능을 빅히트가 먼저 알아봤나봐
잘 찾아봐 나같은 놈 어디에도 없으니
진작에 알아봤다면 곧장 날 따라와 (hey let's go!)
난 누가 앞에 있건 제끼는 놈, 랩 하나만큼은 죽이는 놈
날이 갈수록 더 딱 나오는 폼, 리듬에서 느껴지는 감동
쉴새 없지 랩 뱉을땐 뱅뱅 터져 정신없게
땡 울려 머릿속은 나로 인해 어지럽게 울리겠지 and i'm out

-------------------------------------------------------------

이곡은 2011년 4월경 이미 완성이 되었던 곡입니다 랩몬스터의 랩몬스터와 같은 시기에 완성이 되었지만
사정이 있어서 이제서야 공개가 되네요 ㅎ 
원곡 비트는 DJ Khaled 의 All i do is win 이라는 곡입니다 
어린 소녀 가슴을 훔친 랩퍼라고 가사를 썻지만 아직까진 피해자가 없는것으로 추정됩니다.
(피해자 분들은 트윗으로 제보해주시면 사례하겠습니다)
근데 2011년에 완성한곡을 왜 이제서야 올리냐구요??















따..딱히 여러분에게 들려드리고 싶어서 올리는건... 아..아냐..!!

By. SUGA
 


저작자 표시
신고
Comment 114

Where U At by Rap Monster



Where U At (2010)


Lyrics, Performed by Rap Monster


시간은 흘러흘러 벌써 나도 고1이야

이런데 해놓은건 없어 미래가 고민이야

현실이 두려워 소심해져만 가는 요즘

공부 좀 한다는 친구들을 보면 느껴 돈은

세상의 전부가 아니라고 배웠는데

학교는 커서 돈좀 잘 벌라고 애원을 해

훌륭한 분들을 보면 저 사람은 얼마나 벌고 있을까?

뭐 이런 생각뿐인데

애들의 관심은 still 이쁜 여자와 스타들

뭐 어쩔 수 없지 나도 분위기 탓을 하구

괜히 불안해져 책장을 넘겨봐도

알 수 없는 말들 얻는 건 졸음 뒤의 피로함뿐

Oh 잘하는 것도 하나 없는 나

이 넓은 세상에 내가 필요하긴 한걸까

Boy 이젠 사춘기도 아닌데

댈 핑계도 없어 난 어디로 가는데

Where u at


어디로 가니 baby where u at

Where u at where u at baby 

Where u at boy where u at baby 

Where u at boy where u at x2


Where u at 그래 널 괴롭게

파고드는 미래에 대한 불안 때문에

멍해지는 때도 많고 너무 나태하잖아

차라리 얘기해, 스스론 관대하잖아?

Ok, 학교는 그저 거쳐가는 환승역이고

학원은 잠시 쉬었다가는 휴게소쯤으로 여기고

가끔은 문득 부모님들께 죄송해지네

그간 든 돈이 얼만데.. '난 대체 왜이래?'

성적표 받는 날이 기다려졌음 좋겠어

길거리를 걷다보면 흐르는 많은 노래에선

나완 동떨어진 사랑얘기뿐, man

짜증이 나 오늘도 공분 안되겠는데

맛있는 거나 먹고싶다 어디로 갈래

"아 됐고 학원 땡치고 피씨방이나 갈래?"

그래 가서 컵라면 먹으면 되지 뭐

고민은 3분, 나머진 내일 배우지 뭐


어디로 가니 baby where u at

Where u at where u at baby 

Where u at boy where u at baby 

Where u at boy where u at x2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2010년 김남준으로 훅가요 하던 시절 만든 노래입니다. 급작..스럽게 올리게 됐는데 제 친동생이 97년생이니까 지금 그 나이때 만든 노래네요. 제가 중고딩때 공부할 때 고민은  저게 다였으니까요. 어떻게 공감이 좀 되실랑가 모르겠네요

랩은 2년도 더 된 거니 지금보다 톤도 그렇고 풋풋하네요ㅋㅋ 그냥 재미로 들어주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Comment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