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rn Singer by 방탄소년단






Born Singer(2013)


Lyrics by  Rap Monster, SUGA, j-hope

Performed by 방탄소년단

Original Track -  J.Cole - Born Sinner




(정국)

I'm a born singer 좀 늦어버린 고백 (I swear)

언제나 멀기만 했었던 신기루가 눈 앞에 있어 (여기 있어)


(V)

I'm a born singer 어쩌면 이른 고백

그래도 너무 행복해 I'm good


(SUGA)

난생 처음 방탄이란 이름으로 선 무대

삼년 전 첫 무대의 마음을 다시 검문해

여전히 대구 촌놈 랩퍼와 다를게 없었지 but

아마추어란 단어 위에 프로란 단어를 덧썼지

그토록 원하던 무대, 랩을 하며 춤출 때

아직 살아있음을 느껴 피곤하고 고된 출퇴근

따위는 견딜만 해 내 사람들이 지켜보니까

몸이 아파도 버틸만 해 함성들이 밀려오니까

데뷔 전후의 차이점 아이돌과 랩퍼 사이 경계에

살아도 여전히 내 공책엔 라임이 차있어

대기실과 무대 사이에선 펜을 들고 가사를 써

이런 내가 니들 눈에는 뭐가 달라졌어?

Damn, shit. 난 여전해

내가 변했다고? 가서 전해

변함없이 본질을 지켜 i'm still rapperman

3년전과 다름없이 랩하고 노래해


(정국)

I'm a born singer 좀 늦어버린 고백 (I swear)

언제나 멀기만 했었던 신기루가 눈 앞에 있어 (여기 있어)


(진)

I'm a born singer 어쩌면 이른 고백

그래도 너무 행복해 I'm good


(Rap Monster)

솔직히 두려웠었어

큰 소린 쳐놨는데 날 증명한다는게

펜과 책만 알던 내가 이제 세상을 놀래킨다는게

i dunno, 세상의 기대치와 너무 비대칭할까봐

두려웠어 나를 믿어줬던 모든 사람들을 배신

하게 될까봐 무거운 어깨를 펴고 첫 무대에 올라

찰나의 짧은 정적, 숨을 골라

내가 지켜봤던 사람들이 이젠 날 지켜보고 있네

항상 올려봤던 TV속 그들이 지금은 내 밑에

주마등처럼 스칠 틈도 없이

한번뿐인 연극은 시작돼버렸지

3분만에 증발한 내 3년의 피땀

피터지는 마이크와의 기싸움

몇십초일 뿐이었지만 똑똑히 쏟아내 i'm fuckin real

얌마 니 꿈은 뭐야 나는 랩스타가 되는 거야 can't you feel

그리고 내려온 순간 그 함성, yeah i could read your mind

i could read your mind, 물음표 대신 미소만

말없이 멤버들은 그저 내 어깨를 두드려줬어

꼭 엊그제같은데 스무 밤이 흘러버렸어

And let the haters hate on me. 걔네가 늘상 해온 일

니네가 키보드 놀릴동안 난 내 꿈들을 채웠지

썬글라스, hairstyle. 왜 욕하는지 알아

어쨌든 스무살에 너보다 잘 나가는 나야

하하


(V)

I'm a born singer 좀 늦어버린 고백 (I swear)

언제나 멀기만 했었던 신기루가 눈 앞에 있어 (여기 있어)


(지민)

I'm a born singer 어쩌면 이른 고백

그래도 너무 행복해 I'm good


(j-hope)

우리가 뛰었던 날 우리 같이 겪었던 날

3년이란 시간, 모두 하나가 됐던 마음

그렇게 흘린 피땀이 날 적시네

무대가 끝난 뒤 눈물이 번지네

매순간마다 자신에게 다짐해 초심을 잃지 않게 

항상 나답게, 처음의 나에게 부끄럽지 않게

So we go we go we go 

더 위로 위로 위로 


(방탄소년단)


I'm a born singer 좀 늦어버린 고백 (I swear)

언제나 멀기만 했었던 신기루가 눈 앞에 있어 (여기 있어)

I'm a born singer 어쩌면 이른 고백

그래도 너무 행복해 I'm good












Comment 296
  1. 이전 댓글 더보기
  2. mina 2018.08.09 11:51 address edit & del reply

  3. 알럽비티에스 2018.10.06 13:38 address edit & del reply

    요즘 빠져있는 노래
    무한반복중
    탄이들의 대한 내 사랑도 깊어간다 💜

  4. 김민 2019.01.05 14:46 address edit & del reply

    이거 정식음원 왜 안내는 건가요ㅠㅠ 진짜 너무 좋아요💜

  5. 정꾸러기 2019.01.31 13:19 address edit & del reply

    탄이들 음악은 예전이나 지금이나 완성도가 뛰어나
    진심이 느껴져서 더 좋은 커버곡.. 항상 응원하고 보라해요💜

  6. 혜인 2019.01.31 22:16 address edit & del reply

    언제들어도 눈물나는 곡 ㅜ
    너무아름다운 멜로디와 목소리들이 섞여서 조화를 이루네요
    끄앙 음원내줬으면좋겠다ㅜㅜ

  7. 나의 헤르츠 2019.02.24 17:19 address edit & del reply

    공카에서 우연히 남준님 과거의 FB글속에서, 데뷔음방무대 하고 20여일 지난 후에 이 곡을 공개하면서 이런 저런 각오들과 감사하는 말들, 설레고 의욕에 찬 그 때의 방탄 7명의 당찬 기운이 그대로 느껴져서 저도 다시 이 곡을 꺼내 들었습니다. 언제 들어도 뭉클하고 가슴이 벅차오르네요. 그 때나 지금이나 내 가수들의 열정은 식지 않았다는 느낌을 받아요. 그래서 더 고맙고 소중합니다! 💜💜💜💜💜💜💜

  8. ssohyunyy 2019.02.25 23:39 address edit & del reply

    방탄소년단을 인식하고 빠지게 된지 9개월..
    파고들다가 이 노래를 들었을때.. 2018년곡인줄 알았어요.
    랩,노래 그리고 가사가 너무 빠져들만하고 빠져들게되서..
    갓 데뷔하고 만든거란걸 알고 충격에 빠졌었죠.
    알면 알수록 능력에 대해 충격과 대단함, 존경이란 단어가 절로 생각납니다.

  9. 코넬 2019.03.01 19:28 address edit & del reply

    간만에 다시 듣는데 슬럼프라서 그런가 진짜 눈물만 계속난다

  10. 흥탄소년단 2019.04.06 17:44 address edit & del reply

    너무너무 좋아하는 곡💕 울 방탄이들 꽃길만 걷자💜

  11. 작은팬 2019.04.12 09:05 address edit & del reply

    방탄을 알게 된지 1년여 된 팬입니다. 콘서트도 2번 다녀오고, 탄이들 매력에서 헤어나오질 못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더 흠뻑 빠지겠죠. 이 노래 처음 들었을때 매우 놀랐습니다. 잔잔하면서 진심과 강인함 묻어나온다고 느꼈습니다. 속마음을 얘기해주는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왜 이노래만 들으면 눈물이 나는지... 전세계에서 가장 핫한 그룹이 되었고, 앞으로 더... 아마 전세계가 사랑하는 그룹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탄이들 화이팅!

  12. 좀늦어버린고백 2019.05.11 12:46 address edit & del reply

    그래도 난 행복해요! ^^

  13. Born 2019.05.26 02:08 address edit & del reply

    와.. 가사에 피땀 눈물이 있네요..

  14. around 4am 2019.06.27 00:07 address edit & del reply

    본싱어 본방탄 본아미💜💜💜💜💜💜💜
    방탄 당신들은 그야말로 굿👍
    나의 영혼을 위로해주는의 가수 방탄 보라해요💜

  15. 현정 2019.07.01 20:18 address edit & del reply

    들으면 너무 눈물나고 감동적인 곡이에요. 항상 너무 고맙고 또 고마워요. 수고했어요.

  16. heeyeon 2019.08.14 23:45 address edit & del reply

    브링더소울 볼때도 이렇게 안울었는데...가사때문인지 요즘힘들어서 그런건지...
    콘서트때문에도 그렇고...몸도 마음도 너무 힘든 이 상황때문인지 자꾸 눈물만 난다..

  17. 최종춘 2019.09.06 22:37 address edit & del reply

    💜💜💜💜💜💜💜고마워요

  18. yoran 2019.10.04 15:15 address edit & del reply

    우리 방탄님들 지금은 행복 했으면 좋겠네요^^...오랜만에 들으니 가슴 찡하네~

  19. 아미 2019.10.15 22:21 address edit & del reply

    언제 들어도 울컥하는 노래예요

  20. 뿌쮸 2019.11.14 19:17 address edit & del reply

    오랜만에 들으니깐 울적하다 다시 그때 그마음으로 열심히 하면 너무 좋겠다

  21. 시간여행중인아미 2019.11.17 23:36 address edit & del reply

    파이널스픽콘이 끝나도..자꾸 생각나고 준이 멘트도 계속 맴돌고..결국 다시 이 노래 찾아서 듣는데...이 노래는 왜 이리 자꾸 눈물버튼 곡인지...뭔가 몇 년전에 비해 방탄이란 이름이 많이 알려지고 커졌는데...난 왜 자꾸 과거를 찾게 되는거지...그냥..탄이들이 행복했음 좋겠다...그거면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