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yss by Jin



Abyss (2020)

 

Produced by BUMZU

(BUMZU, Jin, RM, Pdogg)

 

Additional Production – Pdogg

Keyboard – BUMZU

Synthesizer – BUMZU

Guitar – 박기태

Drum Production – Pdogg

Background Vocal – James Keys

Vocal Arrangement – Pdogg, GHSTLOOP

Recording Engineers – Pdogg @ Dogg Bounce

                                 GHSTLOOP @ Phantom Field

Digital Editing – Pdogg, Hiss noise, GHSTLOOP

Mix Engineer – 박진세 @ Big Hit Studio

Mastering Engineer – 최효영 @ SUONO Mastering

 

 

숨을 참고서 나의 바다로 들어간다 간다

아름답고도 슬피 우는 나를 마주한다

저 어둠 속의 날

 

찾아가 말하고 싶어

오늘은 널 더 알고 싶다고 yeah

 

아직도 나는 내게 머물러있다

목소린 나오질 않고 맴돌고만 있다

저 까만 곳

잠기고 싶어 가보고 싶어

I’ll be there

오늘도 또 너의 주위를 맴돈다

 

너에게 갈수록 숨이 차오르고 넌 더 멀어지는 것 같아

더 깊은 바다로 들어간 건 아닐까 yeah

저 바닷속의 날

 

찾아가 말하고 싶어

오늘은 널 더 알고 싶다고 yeah

 

아직도 나는 내게 머물러있다

목소린 나오질 않고 맴돌고만 있다

저 까만 곳

잠기고 싶어 가보고 싶어

I’ll be there

오늘도 이렇게 너의 곁으로 눈을 감는다

 


-


안녕하세요 진입니다.

얼마 전, 기자 회견을 하면서 이런 얘기를 한적이 있어요

“나는 내 슬픈 감정을 팬분들과 공유하고 싶지 않다. 좋은 것만 보여드리고 싶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게 음악이라면 얘기는 다르다. 평소 나의 행동으로는 공유하고 싶지 않지만 음악으로서는 보여드려도 괜찮을 것 같다.”


사실은 최근에 크게 번아웃이 왔는데 저 자신에 대한 많은 생각이 들어서 그랬던 것 같아요. 

빌보드 핫 100 1위를 하고 많은 분들께 축하인사를 받았는데 내가 이런걸 받아도 될까..

사실 나보다 음악을 더 많이 사랑하고 더 잘하는 분들도 많은데 내가 이런 기쁨과 축하를 받아도 괜찮을까..

하는 생각이었고 더 깊이 들어가다보니 마음이 힘들어 다 내려놓고 싶었던 것 같아요.

이 일로 상담도 받으며 하루하루 지내다가 방피디님과 얘기를 해봤는데 지금 이 감정을 노래로 써보면 어떻겠냐고 하시더라고요.

잘 만들 자신도 없고 결과물이 좋지 않으면 어쩌나, 나는 이미 그러면 안되는 위치에 와버렸는데.. 라고 대답을 하니

방피디님은 그런 건 중요하지 않다. 하지만 하게 된다면 너는 분명 잘 할거다 너에게 맞는 사람을 찾아봐주겠다고 하셨어요.

그렇게 작곡가 계범주형님을 만나게 되었고 지금 제 감정과 많은것들에 대해 얘기를 나눴습니다.

밝고 긍정적인 분이시더라고요. 형님은 저를 도와주고싶다고 하셨고 '많은 불안들에 대해 써보자~ 잘 안되면 또 새로 해보면 된다'는 긍정의 힘으로 절 다시 밝게 해줬어요.

그렇게 여러 얘기를 나눠보고 지금 저의 감정을 그대로 현장에서 트랙으로 만들어줬고 이걸로 해보고 싶은 얘기를 써내려가니 Abyss가 완성 됐습니다. 계범주 형님에게 다시 한번 고맙다고 얘기하고 싶어요.

 

생일에는 맞지않는 좀 우울한 노래지만 그래도 생일이 아니면 애매할 거 같아 Abyss를 공개하게 되었네요. 

아미들, 부족하더라도 잘 들어주세요.

 

ps. 후렴구 가사 써준 우리 리더님 감사합니다.





Comment 7773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21.10.03 02:35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3. Elizabeth 2021.10.05 06:26 address edit & del reply

    Hermosa , no tengas temor la música es un idioma universal y en donde puedes expresar tanto verbal e implícitamente a través de las melodías tus sentimientos y emociones. Tu voz es un hermoso regalo y eres merecedor de felicitaciones, me encanta oírte entonar e interpretar canticos llenos de muchos sentimientos encontrados, eres ese jin 🤟🇻🇪🥰🥰😘

  4. Mohadeseh 2021.10.07 07:54 address edit & del reply

    Lllllllllooooooovvvvvvvvveeeeeee yyyyyyyoooouuuuuu🥰😍😍💫💜 Jin🤩🤩🤩

  5. Vinuji 2021.10.10 18:56 address edit & del reply

    I live for jins vocals 😗

  6. jehan7 2021.10.14 22:4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love you so much🥺❤️

  7. 2021.10.16 23:49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8. Taehyung kim 2021.10.27 09:09 address edit & del reply

    Hi Kim seokjin your the best hyung for bangtan and your the best uncle for your brother's child i love you world wide handsome jin

  9. 석진아고마워 2021.10.30 23:31 address edit & del reply

    설명하지 못할 정도로 마음이 힘들 때 이 노래를 들으면서 위로를 받았습니다 가사 하나 멜로디 하나하나 곱씹으면서 엉엉 울고 나면 훨씬 후련하더라고요
    나 자신을 사랑하는 법도 슬픔을 표현하는 법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매 순간 이 노래를 찾아온 모두가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10. consuelo 2021.10.31 03:5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

  11. 달님에게 2021.11.01 19:45 address edit & del reply

    첫 음을 듣는 순간부터 눈물이 나는 노래에요. 아프지만 내 자신을 들여다볼 용기를 주는 곡이고 석진군의 성정처럼 따듯함이 베여있어서 위로가 되는 곡이기도 해요. 힘들었던 마음을 음악으로 풀어줘서 넘 다행이고 고마워요.

  12. 달님에게 2021.11.01 19:50 address edit & del reply

    Abyss 이 곡은 특별해요. 그 누구도 이런 노래를 부른 적이 없죠. 불확실하고 불안정한 자신의 모습에 머물러주겠다고 말하며 그래도 괜찮다고 말해주는 치유의 곡이에요. 김석진 가수가 용기내주지 않았다면 세상에 나오지 않았을 명곡입니다. 아름다운 곡 만들어주고 불러줘서 정말 고마워요.

  13. 달님에게 2021.11.01 19:55 address edit & del reply

    나는 김석진 당신이 행복하길 바래요. 아티스트 이전에 인간 김석진으로서 많이 웃고 또 울더라도 결국 자신을 돌보는 방향으로 선택할 사람임을 믿고 응원해요. 곧 삼촌으로서 새 생명을 맞이하겠네요. 당신이 이룰 가정을 위해서도 기도해요.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게 되길 바라고, 그 사람과 행복하게 축복 받으며 아름다운 가정 이루길 바래요. 인간 김석진으로서도 많이많이 꿈꾸길 바래요. 아미도 좋지만 당신 자신을 더 많이 소중히 여기길 바래요. 사랑하고 존경합니다.

  14. Necruchi 2021.11.01 20:46 address edit & del reply

    Gracias Jin por esta preciosa canción. Me encanta escucharla y cantarla contigo ARMY te ama!!!❤💜💎

  15. 달님에게 2021.11.02 02:18 address edit & del reply

    힐링송 어비스, 내 자신을 들여다봐야 할때면 언제나 듣게 되는 곡입니다. 잠시 깊은 바다 속으로 들어가 내 자신을 마주할 수 있게 해주는 것만 같은 아름다운 치유의 음악을 만들어줘서 고마워요. 석진군이 앞으로 어떤 일을 새롭게 도전하든 음악을 통해서건 연기를 통해서건 자신을 진솔하게 표현하며 스스로와 다른 이들에게 힐링과 힘을 주는 행복한 아티스트가 되길 기도합니다. 축복해요.

  16. 진심으로사랑하는나의바다에게 2021.11.02 15:25 address edit & del reply

    좋은 노래 고마워요. 처음엔 노래가 좋아서 마냥 듣기만 했는데 역시 노래는 가사까지 보면서 감상해야하는구나...또 느끼고 갑니다. 방탄소년단의 진이 아닌 인간 김석진의 모습을 제가 감히 모두 안다고는 할 수 없지만...그럼에도 진심으로 아끼고 사랑하고 애정하고 응원해요. 아미에게 항상 멋진 모습, 밝은 모습 보여주는 것도 좋지만 abyss 처럼 앞으로도 노래하는 순간만큼은, 음악에 있어서는 솔직하게 다가와주세요. 언제나 어디서든 우리가 눈을 보고 말하지 않아도보라해요. 알러뷰

  17. 이밤 석지니 2021.11.05 00:18 address edit & del reply

    몇일만 기다리면 울석지니 OST Yours 들을수 있구나.너무너무 기대된다.석지나 오늘도 수고많았어.잘자

  18. Aafsa 2021.11.07 21:24 address edit & del reply

    Naturally song was so attractive to listen. All the pitch note and music was so great. I really enjoyed the song alot thanks for giving such a pleasant song. Thank you

  19. 석진이에게 2021.11.18 20:39 address edit & del reply

    석진아 네 생일도 점점 다가오고 있고 생일과 함께 abyss 1주년도 곧이네. 처음 너를 만나고 좋아하게 된 2020년, 처음으로 맞아본 네 생일 두 시간 전에 이런 선물을 받게 될 줄 상상도 못 했어. 정말 많이 듣고,, 들을 때마다 다른 생각을 한 거 같아. 감정을 음악으로 공유해줘서 고마워. 네 목소리는 듣는 사람을 울리고 그 어떤 것보다 감정을 솔직하고 정확하게 전달하는 힘이 있어. 나도 최근 힘든 일들이 많았고 번아웃이 왔는데 네 덕에 이겨낼 수 있어. 진심이야. 이렇게 선물해줘서 정말 고맙고 오늘도 수고 많았어 🤍

  20. razan 2021.11.26 21:58 address edit & del reply

    💜💜💜💜💜💜💜💜💜👍👍👍

  21. razan 2021.11.26 22:00 address edit & del reply

    سابقا احبك دااااااائماً
    Love you 💜💜💜